메뉴보기


검색

상세정보

  • HOME
  • 상세정보

우리가 함께 장마를 볼 수도 있겠습니다 : 박준 시집 /

박준

상세정보
자료유형단행본
서명/저자사항우리가 함께 장마를 볼 수도 있겠습니다 : 박준 시집 / 박준.
개인저자박준, 1983-.
발행사항서울: 문학과지성사, 2018.
형태사항115 p.; 21 cm.
총서사항문학과지성 시인선;519
ISBN9788932034942
초록단 한 권의 시집 《당신의 이름을 지어다가 며칠은 먹었다》와 단 한 권의 산문집 《운다고 달라지는 일은 아무것도 없겠지만》으로 독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시인 박준이 2012년 첫 시집 이후 6년 만에 펴낸 두 번째 시집 『우리가 함께 장마를 볼 수도 있겠습니다』. 지난 시집에서 상대에게 보살핌을 받았던 기억으로 폐허가 된 자신의 자리를 돌보던 ‘나’는 이번 시집에서 당신을 돌보는 데까지 나아간다. 이 시집의 화자인 ‘나’는 기다리는 사람이다. 화자 ‘나’가 기다리는 것은 미래의 무언가가 아닌, 과거에 서로를 다정하게 호출했던 안부의 말, 금세 잊어버릴 수도 있었을 일상의 말들 등 과거에 이미 지나가버린 것들이다. 그렇게 ‘나’는 그 말들을 함께 나누었던 사람을 기다리면서, 화려하지는 않지만 당신이 먹으면 좋을 소박한 음식을 준비하며 현재의 시간을 충실히 보낸다.
분류기호895.715
언어한국어

소장정보

서비스 이용안내
  • 인쇄인쇄
메세지가 없습니다
No. 등록번호 청구기호 소장처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매체정보
1 0037310 895.715 박77우 아산의학도서관/단행본 서가(B1)/ 대출가능
인쇄 이미지


서평 (0 건)

*주제와 무관한 내용의 서평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.  한글 기준 30자 이상 작성해 주세요.

서평추가

서평추가
별점
별0점
  • 별5점
  • 별4.5점
  • 별4점
  • 별3.5점
  • 별3점
  • 별2.5점
  • 별2점
  • 별1.5점
  • 별1점
  • 별0.5점
  • 별0점
제목입력
본문입력

글자수:0

함께 비치된 도서


이전 다음

태그

태그추가

태그추가
태그입력
태그보기